메뉴 건너뛰기

커뮤니티

조회 수 93 추천 수 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

어머니와 함께하는 900일간의 소풍

 

 

어머니는 말씀하셨습니다.

 

"먼 곳에 가보고 싶어, 서장이라는 곳에 꼭 가보고 싶어."

 

서장은 세계의 지붕이라고 불리는 곳입니다.

 

비행기를 탈 돈도 없고

자동차도 없는 아들이었지만

포기하지 않았습니다.

 

칠순의 아들은 세 발 자전거에 수레를 매달고,

어머니가 편히 앉아 바깥 풍경을 볼 수 있도록

사방에 창문을 냈습니다.

평생 자신을 위해 희생해 온 어머니를 위해서,

아들은 힘껏 페달을 밟았습니다.

 

길에서 끼니를 해결하고

냇가에서 빨래를 하면서

아들과 어머니가 함께한 900일 간의 소풍...

 

안타깝게도 두 사람은 원하던

서장까지는 가지 못했습니다.

 

하지만

103번째 생일을 앞두고 눈을 감기 직전

어머니는 말씀하셨습니다.

 

"너와 세상 구경하는 동안이 내 인생에서 가장 행복한 시간이였어."

 

남겨진 아들은 어머니의 유골을 수레에 싣고

7개월간 더 자전거 페달을 밟았습니다.

어머니의 유해를 서장에 뿌리기 위해서였습니다.

 

마침내 도착한 서장...

참았던 눈물을 이제야 쏟은 아들은

어머니가 시원한 바람이 되어

자신의 볼을 쓰다듬는 것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.

 

- 왕일민의 '어머니와 함께한 900일간의 소풍' 중에서 -

 

사랑은 포기하지 않는 것.

당신이 할 수 있는 최선으로 가족에게 답해 주세요.

분명 행복해할 겁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1 900일의 소풍.jpg

 
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8 손주 생각 Sharon 2016.01.26 88
7 안녕하세요 휴가끝으로 가는 길에서 1 믿을맨용규님 2016.01.05 102
6 99의 노예 1 시심나 2015.11.24 92
5 사택이사 시심나 2015.11.21 95
4 어머니 file 관리자 2015.10.28 79
» 어머니와 함께하는 900일 간의 소풍 file 관리자 2015.10.27 93
2 한국 날씨 file 관리자 2015.10.27 72
1 인생을 논함 file 관리자 2015.10.21 78
목록
Board Pagination Prev 1 Next
/ 1
SCROLL TOP